My HanCinema | Sign up, Why ? Your E-mail   Password    Auto| Help
HanCinema :: The Korean Movie and Drama Database, discover the South Korean cinema and drama diversity Contact HanCinema HanCinema on TwitterFaceBook HanCinema PageHanCinema on Twitter
| NewsLetter DailyWeekly

Personalizing a bus tour of Seoul: 143 Bus

2012/03/04 | 396 views |  | Permalink | Source

Samseong-dong~Cheongdam-dong~Express Bus Terminal~Itaewon~Insa-dong

The Seoul City Tour Bus is a convenient way to see the capital city. But for travelers who prefer to get a feel for a metropolis on their own, there are numerous public bus routes that stretch across Seoul and hit beautiful university areas, shopping districts and historic sites. Route Nos. 143, 273 and 472 are among the most popular lines and are a great way to piece together a makeshift bus tour.

Seoul is one of the few cities in the world where you can go shopping and feel as though you are simultaneously traveling through time. The contrast between the Coex Mall in Samseong-dong, southeastern Seoul, and the most traditional area in central Seoul, Insa-dong, is unparalleled. And bus route 143 makes the shopping spree manageable, no matter how many bags you're carrying by the end.

To get to the Coex Mall, get off at the Korea World Trade Center Station. The mall has practically everything, from book store Bandi & Luni's to Linkos, a gigantic stationary store. There's a food court, a multiplex movie theater and the Coex Aquarium. The mall is the first of its kind in Seoul and is packed with crowds over the weekend.

The next stop is Cheongdam-dong, lying about 15 minutes away from Korea World Trade Center Station. Get off at Cheongdam Elementary School and a slew of luxury brand shops and galleries are lined up on both sides, from the boulevard leading from Cheongdam intersection to Apgujeong-ro.

There you will find 10 Corso Como, a three-story boutique from Italy, located diagonally across the Galleria Department Store. It has a cafe-restaurant with a garden as well as a shop that sells not only coffee-table books but also kitchen utensils, interior goods, perfumes and world-class designer garments and accessories.

Having passed through apartment complexes in Jamwon-dong, the bus heads to Express Bus Terminal Station, where subway lines 3, 7 and 9 meet. Given the underground market sells a range of relatively cheap apparel and accessories, it is dubbed the "Dongdaemun Market of southern Seoul".

Later on in the route the bus heads toward Insa-dong via Myeongdong. Get off at Jongno 2-ga Station and take Insadong-gil toward Anguk-dong Rotary. There you can hop around stores where antique auctions take place, selling miscellaneous items from the 1970's and 1980's.

You also can't miss Ssamzie-gil, a shopping area with restaurants and accessory stores that is popular among shoppers in their 20's.

By Hong Ji-yeon, Seo Ji-eun [[email protected]]

한글 관련 기사

143번 쇼핑가, 273번 대학가, 472번 산책길... "하루가 짧아요"

수 많은 서울시내 버스노선 중 테마 여행을 할 수 있는 3개 코스를 골랐다. '서울시티투어버스' 못지않은 시내버스 472, 273, 143번을 소개한다. 서울시민이 사랑하는 유명 산책길, 젊음의 에너지로 가득 찬 대학가, 외국인이 더 좋아하는 쇼핑거리 등 버스가 지나는 노선마다 볼거리가 넘친다.

글=홍지연 기자
사진=신동연 선임기자

143 ... 삼성동~청담동~고속버스터미널~이태원~인사동
시공을 넘나드는 쇼핑 버스

종합 쇼핑몰 1세대, 코엑스몰에 있는 영화관 메가박스.서울이 가진 매력 중 하나가 바로 다양한 쇼핑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다. 143번 버스를 타면 삼성동 코엑스몰부터 인사동까지, 마치 시공을 넘나드는 듯한 쇼핑을 할 수 있다.

코엑스몰에 가려면 한국무역센터에서 내리면 된다. 대형서점부터 디자인 소품을 파는 상점, 아웃렛 매장, 푸드코트, 멀티플렉스 영화관, 아쿠아리움 등이 한 곳에 모여 있다. 쇼핑몰 1세대라고 할 수 있다. 남녀노소 누구든 즐겁게 시간을 보낼 수 있어 주말이면 발 디딜 틈 없이 북적거린다.

다음은 청담동이다. 한국무역센터에서 15분 정도 가면 청담초등학교에 도착한다. 청담사거리부터 압구정로를 따라 명품 브랜드 상점과 유명 갤러리들이 줄지어 있다. '10 꼬르소 꼬모'는 정원 카페와 서점으로 꾸며진 1층과 세계 패션 트렌드를 엿볼 수 있는 2, 3층 패션 매장으로 이뤄져 있다. 2010년 뉴욕 타임스의 '2010년 전 세계에서 꼭 가봐야 할 곳 31곳' 기사에 서울 대표 명소로 소개되기도 했다.

잠원동 아파트 단지를 구석구석 누빈 버스는 고속버스터미널로 향한다. 고속버스터미널은 지하철 3, 7, 9호선이 만나는 환승역인 데다 버스터미널 이용승객까지 유동인구가 많다. 여성 의류와 구두·액세서리 등을 비교적 싼값으로 구입할 수 있어 강남의 동대문시장쯤으로 통한다.

남산 3호 터널 가기 전 중앙경리단 정류소부터 시작되는 이태원 탐방도 흥미롭다. 회나무길 골목을 지나 이태원 지하철역까지 걸어가면 15분 정도 걸린다. 해밀턴 호텔 맞은 편에는 보세 옷가게가 모여 있다. 세계 각지에서 공수해온 액세서리부터 외국인을 대상으로 큰 사이즈 옷을 파는 가게도 많다.

이태원을 지난 버스는 명동을 거쳐 인사동으로 향한다. 종로 2가에서 내려 탑골공원 쪽 인사동 길을 따라 안국동로터리 방향으로 이동하면 된다. 골동품 경매가 이뤄지는 상점, 1970~80년대 유행했던 딱지, 뽑기 기계 등을 파는 가게는 특유의 분위기를 느끼게 해준다. 골목길로 이어진 독특한 설계의 '쌈지길'엔 젊은이들이 좋아할 만한 각종 액세서리 가게와 음식점 등이 몰려 있다.

●투어 팁

소개된 지역마다 눈을 끄는 가게가 많다. 둘러볼 상점 몇 개를 정해 놓고 가는 것이 효율적이다. 겨울 동안(12~2월) 청담동 명품거리 일대는 '빛의 거리'로 탈바꿈한다. 해가 지면 청담사거리부터 갤러리아 백화점에 이르는 길에 설치된 LED 조명에 불이 들어온다. 창밖으로 보이는 LED 장식이 주변 상점의 화려한 쇼윈도와 조화를 이뤄 더 아름답게 느껴진다.
(이하생략)

Attention You're reading the news with potential spoilers, make them spoiler free, dismiss

 Previous news

Subscribe to HanCinema Pure to remove ads from the website (not for episode and movie videos) for US$2.99 per month (you can cancel anytime).
The first step is to be a member, please click here : Sign up, then a subscribe button will show up.

Settings

Remove ads

Sign up

Sharing

Activate

Spoilers

Visible, hide
Cineasie - Where West Meets E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