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nterest
NewsLetter DailyWeekly
 
My HanCinema | Sign up, Why ? Your E-mail   Password    Auto| Help
HanCinema :: The Korean Movie and Drama Database, discover the South Korean cinema and drama diversity Contact HanCinema HanCinema on TwitterFaceBook HanCinema PageHanCinema on Twitter

Chinese enthusiastic about 'Nobody', but stingy

2011/02/22 | 392 views | Permalink

Chinese people won't spend money on Korean pop culture, such as music and dramas, although they have been making money from them amid the fever of the "Korean Wave".

As a result, critics suggest that the Korean government make efforts to protect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through negotiations with China.

"Nobody", a dance song sung by the Korean girl group Wonder Girls, is popular among Chinese and has been easily heard on Chinese state-run CCTV since 2009.

A Korean company, J, which has the original rights to digitally distributing the song started to supply ringtones to Chinese mobile phone operators through a Korean broker and a Chinese ringtone supplier in late 2009.

The tune "Nobody" was explosively popular among Chinese cell phone carriers, recording 1.2 million downloads a week in January, 2010, or once every 0.5 seconds. However, the Chinese side has paid nothing from the profits earned from the melody, except for 200,000 yuan (about 34 million won) it gave as a down payment when the two sides signed a contract, according to the Korean company.

"The mobile phone service provider would pay 0.2 yuan (about 34 won) to the digital sound distributor per download", said a representative from the Korean CD industry. "The Chinese ringtone supplier has never paid profits to the Korean firm although the song was very popular till the end of June last year and a tremendous number of downloads were recorded". The two sides agreed to divide profits once every quarter, according to the Korean firm.

"It'll take a long time to get an outcome even though we file a suit against them. Furthermore, it is customary for Chinese courts to favor their corporations", he said.

Another Korean company which has the copyright to remake the Korean drama "Autumn in my Heart" has experienced similar problems. This company pushed ahead with a project to supply the remake of the romantic drama to Hunam Satellite TV in late 2009.

However, it was obliged to hand over the initiative to the Chinese side as the subsidiary of the satellite TV broke its promise several times on the project although it had already spent some 300 million won for copyright, actors and a director for the remake.

The director was switched from Korean to Taiwanese and the Korean main actor with another actor as the Chinese side insisted on the change. The drama aired on Hunan Satellite TV in 30 episodes at the "golden hour" from last month, recording top viewer ratings. The Chinese side took nearly all of the profits, according to the Korean firm.

"The government should take measures through negotiations with China to protect the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of Korean corporations", said an official of a Korean firm producing content in China.

 

노바디 열광한 중국 ... 한국엔 '노머니'

한국이 만든 대중음악과 드라마가 중국에서 크게 유행해도 실속은 중국이 챙기고 있다. 중국의 폐쇄적인 관행과 횡포 때문이다. 한국 정부 차원에서 한류의 콘텐트 저작권 보호가 시급하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걸 그룹 원더걸스가 부른 댄스곡 '노바디(nobody)'는 2009년부터 최근까지 국영 중국중앙방송(CC-TV)에서도 수시로 들을 수 있을 정도로 유행했다.

중국에서 이 곡의 음원 배급권을 보유한 한국 J사는 2009년 말 국내 M사와 중국의 벨소리 공급업체 K사를 통해 중국 이동통신을 통해 벨소리 공급에 나섰다.

2010년 1월 이 곡은 주간 단위로 120만 번의 조회를 기록할 정도로 폭발적 인기를 모았다. 0.5초마다 한번 꼴이다. 그러나 중국 측은 미리 지급한 선금 20만 위안(약 3400만원)을 제외하고 추가 수익 배분을 한 번도 이행하지 않고 있다.

음반업계 관계자는 "한 곡을 다운로드할 때마다 통신사는 원음 배급권자에게 0.2위안(약 34원)을 지급하기로 했다"며 "노바디가 지난해 상반기까지 대대적으로 유행했고 엄청난 조회 기록이 있는데도 중국의 벨소리 공급업체는 분기당 한 번씩 해야 할 수익 배분을 아직까지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소송을 하려고 해도 시간이 오래 걸리는 데다 중국 법원이 중국 기업을 감싸주는 관행 때문에 엄두를 못 낸다"고 하소연했다.

한류 드라마 '가을동화'의 리메이크 판권을 보유한 U사의 경우도 비슷하다. 이 업체는 2009년 말 '가을동화'를 리메이크해 중국 후난(湖南)위성방송에 공급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그러나 판권료•출연료•연출료 등으로 3억원가량을 쓴 상황에서 후난위성방송의 자회사 측이 여러 번 약속을 트는 바람에 중국에 주도권을 넘겨줬다.

하는 수 없이 중국 측 요구대로 한국인 연출자가 대만인으로 교체되고 당초 내정했던 한국인 남자 주인공의 출연도 무산됐다. 결국 이 드라마는 지난달 후난위성방송을 통해 황금시간대에 30부작이 방송됐고 드라마 시청률 1위를 기록했으나 이익의 대부분은 중국 측이 챙기고 있다.

중국에 진출한 한국 콘텐트 제작업체 관계자는 "한국 기업의 콘텐트 저작권 보호를 위해 정부 차원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Attention You're reading the news with potential spoilers, make them spoiler free, dismiss


 

 

 Previous news

Subscribe to HanCinema Pure to remove ads from the website (not for episode and movie videos) for US$0.99 monthly or US$7.99 yearly (you can cancel anytime). The first step is to be a member, please click here : Sign up, then a subscribe button will show up.

Settings

Remove ads

Sign up

Sharing

Activate

Spoilers

Visible, hide

Learn to read Korean in 90 minutes or less using visual associations